한국일보 > 연예뉴스

[단독] 조우진, 영화 ‘전투’ 출연 확정…유해진X류준열과 호흡

등록 : 2018.07.19 16:23

조우진. 한국일보 자료사진

다작 배우 조우진이 영화 '전투'에 출연한다.

19일 오후 복수의 영화관계자들은 스타한국에 "조우진이 유해진, 류준열과 함께 영화 '전투'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전투'는 독립운동사를 빛낸 봉오동 전투를 소재로 한 영화다. 지난 1920년 6월 7일 독립군 연합부대가 중국 지린성 봉오동 계곡에서 일본군을 크게 무찌르고 승리한 전투를 다룬다.

'살인자의 기억법' 원신연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올 하반기 크랭크인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조우진은 1999년 연극 '마지막 포옹'으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도깨비''시카고 타자기' '38 사기동대', 영화 '내부자들' '남한산성' '부라더' '강철비' '1987' 등에서 활약한 바 있다.

올해 '마약왕' '창궐' '돈' '국가부도의 날' 개봉을 앞두고 있다.

현재는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미국공사관 역관 임관수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