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문문, 서울-부산 단독 콘서트 성황리에 마무리

등록 : 2018.01.03 15:57

수정 : 2018.01.03 15:59

문문이 콘서트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하우스오브뮤직

가수 문문이 서울과 부산 단독 콘서트를 성료했다.

문문은 지난해 12월 25일과 31일 서울과 부산에서 단독 콘서트 ‘긴 시’를 개최했다.

‘저녁향’을 시작으로 ‘아침’, ‘맘’ 등을 열창하며 콘서트의 포문을 연 그는 ‘영하’, ‘애월’, 비행운 무대로 관객을 매료시켰다.

문문은 또 ‘순복씨’를 비롯해 ‘사람없인 사람으로 못 살아요’, ‘Roach’, ‘앙고라’, ‘디왈리’, ‘우아한 세계’, ‘미술관’, ‘나무’ 무대를 선보이며 환호를 이끌어냈다.

문문은 “서울과 부산에서 열린 공연에 많은 관객분들이 찾아주셔서 정말 감사하다.크리스마스와 한 해의 마지막 날을 팬분들과 함께 보낼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음악과 공연으로 팬분들 앞에 설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문문은 오는 19일 영국 밴드 Nothing but Thieves의 첫 단독 내한 공연 무대에 오프닝 게스트로 출연한다.

박건욱 기자 kun1112@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관련기사]

정답소녀 김수정 어느새 중학생, 어릴 때와 똑같은 깜찍 외모

[Hi #이슈]"유아인 느끼, 정려원 실망"...김성준, 뭇매받은 말말말

하정우 “‘신과함께’ 지옥? 나태지옥은 피할 것 같다”(인터뷰①)

아오이 소라, 품절녀 된다 "깜짝 결혼 발표"

[SBS연기대상]지성, 영광의 대상..아내 이보영도 눈물 글썽(종합)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