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엑소 '한류특별상' & 태민 '인기상'...이특 대리수상

등록 : 2018.01.25 21:54

수정 : 2018.01.25 21:55

슈퍼주니어 이특이 대리수상했다. '서가대' 캡처

그룹 엑소와 태민이 ‘서가대’ 한류특별상과 인기상을 수상했으며, 슈퍼주니어 이특이 대리수상했다.엑소와 태민은 25일 저녁 7시 서울 구로구 경인로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서울가요대상’(이하 ‘서가대’)에서 각각 한류특별상과 인기상을 수상했다.

이날 이특은 “‘위아 원, 우리는 엑소입니다’라고 인사 드렸어야 했는데, 1년 전부터 정해진 한류 스케줄로 인해서 이 자리에 함께 하지 못했다. 엑소도 아쉽겠지만 엑소엘 여러분도 아쉬울 것이다. 그래서 내가 엑소 리더 수호에게 전화를 해서 소감을 받았다. ‘엑소와 엑소엘은 떨어져 있어도 하나다’라는 말을 전달해 달라고 했다. 더 많이 엑소 사랑해 달라”라고 전했다.

인기상으로는 샤이니 태민이 받았다. 역시 대리수상한 이특은 “이특이 이렇게 큰상을 두 번 받나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태민이 어릴 줄만 알았는데 어느덧 섹시한 남자가 돼 있었다. 소감으로 장문의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말했다.

이어 “너무나 큰 사랑주신 분들 감사하다. 조만간 좋은 모습으로 돌아와줄테니 기다려 달라. 하늘에서 지켜보고 있을 종현이 형, 너무 고맙고 미안하다. 온유, 키, 민호 등도 감사하다”라고 태민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주희 기자 leej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관련기사]

모모랜드 측 "'뿜뿜' 표절? 장르적 유사성"(공식입장)

허경영과 열애설 최사랑, '국민송' MV 출연한 트로트 가수

김준호 "이혼은 둘의 선택, 근거없는 설 마음 아프다"

김준호, 22일 협의이혼 "악의적 댓글-추측성 보도 자제 당부"(전문)

기안84, 김충재에 "박나래와 연락하냐"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