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JTBC 일본해 지도 사용 사과 "자동 번역 화면, 유의하겠다"

등록 : 2018.03.27 23:54

수정 : 2018.03.27 23:55

JTBC '뉴스룸' 캡처

JTBC '뉴스룸'이 일본해 표기 시도를 사용해 원성을 사고 있다.

2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의 팩트 체크 코너에서는 미세먼지에 대해 다루면서 '일본해'라고 표기된 지도가 사용되는 일이 있었다.

미세먼지 지도 중 동해 지역에 한글로 '일본해'라고 적혀 있어 이에 대한 비난을 피하지 못하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JTBC 측은 "'뉴스룸 팩트체크' 중 버클리 어스의 미세먼지 지도를 사용하는 과정에서 일본해로 자동 번역된 화면이 그대로 나갔다.앞으로 제작 과정에 더욱 유의하겠다. 시청자들께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남도현 기자 blu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관련기사]

이효리, 제주4.3 희생자 추념식 내레이션 "흔쾌히 수락"

[전문]백퍼센트 서민우 사망, 소속사 측 "비통한 심정…슬픔 커"

홍석천, 보이스피싱 당했다 "돈 보냈는데 알고 보니 사기"

'무한도전' 유재석, 김제동父 산소 방문-박명수 최행호PD♥(종합)

'효리네민박2' 이효리-윤아, 가까워진 두 사람…단둘이 바다 산책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