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볼빨간사춘기, 컴백 초읽기…5월 중 ‘Red Diary Page.2’ 발매

등록 : 2018.05.05 20:53

수정 : 2018.05.05 20:54

볼빨간사춘기, 쇼파르뮤직 제공

볼빨간사춘기가 5월 중 전격 컴백 소식을 전했다.

지난 3일 쇼파르뮤직은 볼빨간사춘기가 5월 중 ‘Red Diary Page.2’로 대중들을 새롭게 만날 예정이라고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이는 지난 9월 발매됐던 ‘Red Diary Page.1’에 이은 새 앨범 소식으로, 8개월 만에 이루어지는 볼빨간사춘기의 가요계 정식 컴백이다.

볼빨간사춘기는 ‘Red Diary Page.1’ 활동 이후, 오랜 휴식과 함께 앨범 준비와 학업생활을 병행하였으며 최근 앨범 막바지 작업에 돌입해 컴백 초읽기에 들어갔다.

특히 볼빨간사춘기는 이번 앨범을 위해 최근 해외 올 로케로 뮤직비디오 및 자켓 촬영을 모두 진행해 역대급 영상미를 전하는 뮤직비디오와 앨범 포토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볼빨간사춘기가 새 앨범 ‘Red Diary Page.2’를 통해 이전 보다 더 아티스트다운 볼빨간사춘기의 면모를 보여줄 것이라 말하며, ‘Red Diary Page.2’ 발매 이후 다양한 음악 페스티벌 및 공연에 참여해 가요계 활동을 본격 이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번 앨범 발매와 함께 올림픽홀에서 7월 중에 이루어질 초대형 콘서트를 기획 중이다.

한편 볼빨간사춘기의 ‘Red Diary Page.2’ 깜짝 발매 소식이 전해지며, 정확한 발매 시기를 놓고 가요계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