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복면가왕' 김성주 포복절도 시킨 개인기 소유자?…SNL ‘욕쟁이 할머니’ 정이랑

등록 : 2018.06.10 17:59

정이랑이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개그우먼 출신 배우 정이랑이 다채로운 개인기를 선보였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개그우먼 출신 연기자 정이랑이 출연해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였다.

2라운드에서 Z작전과 함께 허밍어만스트레오 ‘하와이언 커플(Hawaian Couple)‘을 부른 정이랑은 Z작전에게 패배해 얼굴을 공개했다.

정이랑은 히메나선생님의 가면을 쓰고 과자 먹는 강아지, 기차 안에서 호두과자 파는 승무원 성대모사를 선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날 가면을 벗은 정이랑은 ‘욕쟁이 할머니’로 분해 소감을 전했다. 정이랑은 tvN ‘SNL’에서 욕쟁이 할머니를 연기해 큰 인기를 끌었다.

김구라는 정이랑에게 "남들이 안 하는 개그만 한다"고 칭찬하며, 과거 주꾸미를 흉내 냈던 그녀의 개인기를 회상했다.

강이향 기자 2hy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