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도시어부’ 이경규, 제작진 자막에 불만 “짜증-심기불편 깔지마”

등록 : 2018.06.14 23:38

수정 : 2018.06.14 23:40

’도시어부’ 이경규가 제작진에게 불만을 표했다. 채널A 방송 캡처

‘도시어부’ 이경규가 제작진의 자막에 불만을 드러냈다.

14일 오후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 이경규는 제작진에 호통을 쳐 웃음을 줬다.

이경규는 이날 “웃으면서 하려고 그래도 그게 안 된다”고 마이크로닷에게 말했다. 이날 마이크로닷은 대물 조기를 낚았다.

이경규는 제작진을 향해 “분노, 맥스, 짜증, 심기불편 이런 거 깔지 말라”면서 “그냥 평상심 해라.하늘 같은 자비 이런 거 해”라고 짜증을 내 폭소를 안겼다.

이지현 기자 j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