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뇌피셜’ PD “유재석, ‘남자 브라질리언 왁싱’ 편 깜짝 등장”

등록 : 2018.07.19 11:01

수정 : 2018.07.19 11:03

'뇌피셜' 유재석의 깜짝 등장이 예고됐다. 히스토리 제공

‘뇌피셜’에 유재석이 깜짝 전화연결을 통해 등장한다.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는 히스토리 채널 새 예능 ‘뇌피셜’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이 자리에는 ‘뇌피셜’의 MC 김종민과 연출을 맡은 김주형 PD, 고동완 PD가 참석했다.

이날 고동완 PD는 “ ‘왁싱’을 주제로 한 토론 편에서 유재석 씨의 전화를 했고, 웹에서 유재석 씨의 목소리가 처음으로 나오는 계기가 되지 않겠나 싶다”고 유재석의 등장을 예고했다.

이어 김주형 PD는 “ ‘지인 피셜 팩트체크’라는 지인 전화 연결코너를 통해 김종민 씨의 인맥도 간접적으로 알아볼 수 있었는데, 김종민 씨의 인맥들이 가진 생각도 알아보는 게 우리 프로그램의 하나의 매력이 아닐까 싶다”며 “녹화인 걸 인지할 틈도 없이 의견을 말하는 경우가 많아서 그런 재미요소도 기대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뇌피셜’을 통해 많은 스타들과 토론을 진행하는 김종민은 가장 어려웠던 상대에 대해 “가장 상대하기 어려웠던 건 신지였다. 너무 잘 알아서 상대하기 어려웠다. 공격을 해야 하는 데 너무 다 알고 있어서 어려웠다”며 “조만간 하하 씨가 나오는데 1분 만에 저를 눈물 흘리게 한다는데 저는 그냥 당하고 있지 않을 거다. 쉽게 지지 않겠다. 모든 지식을 다해서 붙을 자신이 있다”고 말했다.

한편 ‘뇌피셜’은 연예계 엉뚱한 입담의 대표주자인 김종민이 매 회 스타들과 만나 무논리, 무근본 1:1 토론 배틀을 선보이는 컨셉트의 프로그램이다. 김종민은 이번 프로그램에서 스타 게스트들과 매주 역발상 토론 대결을 펼친다. 19일 오후 5시 첫 공개.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