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해피투게더3’ 염경환, 지상렬이 폭로한 65등설 전격해명…"6단 도시락 말이 안 된다”

등록 : 2018.08.16 23:45

수정 : 2018.08.16 23:47

'해피투게더3' 염경환이 자신의 과거에 대한 루머에 해명했다. KBS2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3' 염경환이 지상렬이 폭로한 과거사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1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이계인과 한상진, 지상렬, 염경환, 우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이 레전드로 꼽히는 지상렬이 밝힌 염경환의 학창시절에 대해 언급했고, 염경환은 억울해 했다.

과거 지상렬은 방송에서 자신이 63등, 염경환이 65등, 야구부가 64등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염경환은 "가짜 뉴스가 10년 동안 인터넷에 돌아다닌다"며 "지상렬이 한 이야기처럼 보름에 한 번 쓰러지고 왜 새벽에 등교하고, 왜 도시락을 6단이나 싸느냐.말이 안 된다"고 자신에 대한 지상렬의 거짓말에 적극적으로 해명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