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단독] 유진, 지난주 둘째 딸 출산..."현재 산후조리 중"

등록 : 2018.08.23 14:07

사진 C9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S.E.S 출신 배우 유진이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23일 오후 복수의 연예 관계자들은 "유진이 지난 18일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며 "산모 역시 건강한 상태로, 현재 산후조리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유진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유진이 지난주 둘째 딸을 출산한 게 맞다"고 말했다.

앞서 유진 측은 지난 4월 둘째 임신 소식을 알리며 "앞으로 태교와 함께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공식입장을 전한 바 있다.

이로써 유진은 첫 딸 로희를 출산한 지 3년 만에 사랑스러운 둘째 딸을 품에 안게 됐다.

한편, 유진은 지난 1997년 S.E.S 1집 앨범 ‘I‘m Your Girl‘로 데뷔했으며 2002년 배우로 전향해 다양한 드라마에서 활약을 펼쳤다.

지난 2009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인연 만들기‘를 통해 기태영과 연인으로 발전했고 1년 반의 열애 끝에 2011년 백년가약을 맺었다.

이후 결혼 4년 만인 2015년 4월, 딸 로희를 얻은 부부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