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파자마 프렌즈’ 장윤주 “주지훈, 하정우보다 섭외 가능성 높아” (인터뷰)

등록 : 2018.09.14 13:48

수정 : 2018.09.14 13:50

장윤주가 주지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연합뉴스 제공

장윤주가 주지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 서울에서 라이프타임 새 예능 ‘파자마 프렌즈’ 출연자인 장윤주, 송지효, 조이와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장윤주는 앞서 열린 제작발표회 당시 ‘파자마 프렌즈’의 게스트로 부르고 싶은 스타로 하정우를 꼽았다.

이날 인터뷰에서 장윤주는 “머리가 새하얗게 변해서 하정우 씨가 갑자기 떠올랐다”고 웃음을 터트린 뒤 “다시 생각해 보니까 주지훈 씨도 부르고 싶다”고 말했다.

“지훈이도 제 후배여서, 제가 전화해서 ‘야, 나와’ 하면 나와요. 하정우 씨 보다 가능성이 있지 않을까요.(웃음) 유아인 씨랑도 친한데.아마 아인 씨는 관심도 없겠지만, 재미있게 촬영을 할 수 있는 친구일 것 같아요.(웃음) 사실 아까 하정우 씨를 언급했을 때 갑자기 아무 생각도 안났어요. 신구 선생님이나 이순재 선생님을 초대하고 싶다고 말씀드려야 하나 싶기도 했고. 어쨌든 편하게 부를 수 있는 친구는 주지훈 씨인 것 같아요.”

한편 라이프타임 ‘파자마 프렌즈’는 장윤주, 성소, 송지효, 조이가 떠나는 1박 2일간의 도시여행으로 최근 트렌드로 떠오른 ‘호캉스’(호텔+바캉스)를 즐기는 콘셉트의 프로그램이다. 오는 15일 밤 11시 첫 방송.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