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나혼자산다’ 전현무, 기안84 ‘폭풍 양치질’에 “피를 봐야겠냐” 폭소

등록 : 2018.09.15 00:14

수정 : 2018.09.15 00:22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폭풍 양치질을 했다. MBC 캡처

‘나 혼자 산다’ 전현무가 기안84의 폭풍 양치질에 한 마디를 던져 웃음을 샀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는 집에서 셀프 염색에 나섰다. 시간이 흐르고 샤워를 시작한 기안84는 터프하게 양치질을 했다.

유난히 세게 양치질을 하는 모습에 전현무는 “피를 봐야겠다는 얘기냐”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여기에 박나래는 “저 정도면 대장까지 하는 거 아니냐”라고 거들었다. 한혜진 역시 “그 와중에 구역질도 한다”라고 해 재미를 더했다.

한편 이날 기안84는 MBC ‘무한도전’으로 인연을 맺은 하하, 별 부부를 만나 눈길을 모았다.

이지현 기자 j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