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퍼펙트 걸그룹’ 레드벨벳, 대만 단독 콘서트 첫날 공연 “대박이야”

등록 : 2018.09.23 10:08

수정 : 2018.09.23 10:10

레드벨벳이 대문 공연을 시작했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레드벨벳(Red Velvet,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 대만 첫 단독 콘서트의 포문을 화려하게 열었다.

‘Red Velvet 2nd Concert [REDMARE] in TAIPEI’는 22~23일 양일간 대만대학교 체육관 1층에서 개최되며, 레드벨벳의 대만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22일 펼쳐진 첫날 공연에서 레드벨벳은 올 여름을 뜨겁게 달군 초특급 서머송 ‘Power Up’을 비롯한 ‘Blue Lemonade’, ‘Mr.

E’, ‘Hit That Drum’ 등 여름 미니앨범 수록곡 무대, ‘빨간 맛 (Red Flavor)’, ‘피카부 (Peek-A-Boo)’, ‘Bad Boy’, ‘러시안 룰렛 (Russian Roulette)’ 등 히트곡 무대, ‘Day 1’, ‘About Love’, ‘달빛 소리 (Moonlight Melody)’ 등 달콤한 감성 무대까지 약 2시간 30분간 총 22곡을 선사, 청량한 퍼포먼스와 대체불가 매력으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더불어 현지 팬들은 뜨거운 환호를 보내고 한국어 가사를 따라 부르는 등 열정적으로 공연을 즐겼음은 물론, LED 라이트를 활용한 플래시 이벤트, ‘누구인가~ 러비의 자랑이 누구인가~’라는 한국어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 이벤트도 펼쳐, 멤버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한편, 레드벨벳 대만 첫 단독 콘서트는 23일 1회 공연을 남겨두고 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