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썰전’, 오늘(11일) 결방.. ‘같이 걸을까’ 편성 때문에?

등록 : 2018.10.11 23:04

수정 : 2018.10.11 23:14

‘썰전’이 11일 결방됐다.JTBC 홈페이지 캡처

JTBC ‘썰전’이 오늘(11일) 결방 됐다.

지난 주 JTBC는 오는 21일부터 ‘썰전’의 방송을 매주 일요일 오후 9시로 옮긴다고 밝힌 바 있다.

11일 오후 11시에는 ‘썰전’ 대신 ‘같이 걸을까’가 방송된다.

‘같이 걸을까’는 오랜 친구와의 트래킹 여행을 표방하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god의 박준형과 데니안, 윤계상, 손호영, 김태우 등이 출연한다.

한편 ‘썰전’은 한 주의 이슈를 정리하고 토론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평일 보다는 한 주를 마감하는 일요일 편성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