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전무송 子 전진우, 김미림과 오는 14일 결혼…배우 부부 탄생

등록 : 2018.10.12 17:20

수정 : 2018.10.12 17:22

배우 전진우,김미림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구호스튜디오 제공

배우 전진우 김미림이 부부가 된다.

12일 해피메리드컴퍼니 측은 오는 14일 오후 3시 서울 더화이트베일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전진우·김미림의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전진우·김미림의 결혼식은 개그맨 차승환의 사회로 진행되며, 축가는 배우 박건형, 1대 바나나걸 가수 안수지가 부른다.

전진우는 '왕과 나' '네 이웃의 아내'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배우로 그의 부친은 중견 배우 전무송이다.피앙세 김미림은 드라마 '신의 퀴즈2' '빛과 그림자' '고양이는 있다' '다 잘될 거야'에 출연한 연기자다.

두 사람은 한 작품에서 호흡하며 사랑을 키웠고,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