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진짜사나이 300’ 신지, 이유비 먹성에 부러움 가득 “먹어도 잘 안쪄서 좋겠다”

등록 : 2018.10.12 23:52

수정 : 2018.10.12 23:55

‘진짜사나이 300’ 이유비가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MBC 방송 캡처

‘진짜사나이 300’ 신지가 전투식량을 폭풍 흡입하는 이유비를 부러워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진짜사나이300'에서는 '명예 300워리어'가 되기 위한 평가과정과 최종테스트에 도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격훈련을 받은 교육생들은 점심 식사로 발열 전투 도시락을 먹었다.이유비는 야무진 표정으로 전투식량을 폭풍 먹방을 해 이목을 끌었다.

야무지게 먹는 이유비 모습을 본 신지는 "얘는 어떻게 이렇게 먹어도 살이 안 찌는지 모르겠다"라고 놀라워했다.

이에 이유비는 "숨겨진 살을 보여줘야 알겠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