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놀라운 토요일’ 걸스데이 소진, BTS 팬들 발끈하게 한 행동은?

등록 : 2018.10.13 20:26

‘놀라운 토요일’ 걸스데이 소진이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를 알지 못했다.tvN 방송 캡처

걸스데이 소진이 멤버들을 부끄럽게 했다. 소진은 대세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 노래 ‘페이크 러브’를 몰랐던 것.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 소진, 유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문제로 방탄소년단의 ‘페이크 러브(FAKE LOVE)‘가 출제됐다.

하지만 소진은 "소진 양도 차에서 이 노래 들어봤죠?"란 물음에 머뭇거렸고 유라는 한숨을 쉬며 트와이스 ‘샤샤샤’도 모른다고 폭로했다.

이후 소진은 ‘페이크 러브‘가 출제되고 무언가 칠판에 적었지만 칠판엔 ‘팬클럽’이라고 적혀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결국 소진은 ‘페이크러브’라는 것을 알고 난 후에야 민망해 했다.

신동엽은 "걸스데이 고정 가자. 후배인데 선배들이랑 하는 느낌"이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