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김빈우 득남, 두 아이의 엄마 됐다…“희망이 탄생. 가족. 율이 남동생”

등록 : 2018.11.09 21:20

수정 : 2018.11.09 21:23

배우 김빈우가 출산 소식을 전했다. 김빈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빈우가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김빈우는 지난 8일 오전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둘째 아들을 출산했다. 이후 그는 직접 자신의 SNS을 통해 “2018년 11월 8일 아침 9시32분.우리 희망이가 태어났어요”라며 “잘 회복하겠습니다. 희망이 탄생. 가족. 율이 남동생”라고 출산 소식을 전했다.

또한 김빈우는 둘째 아기와 함께 포즈를 취하며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아기는 벌써부터 또렷한 이목구비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김빈우는 지난 2015년 결혼했으며, 지난해 8월 첫째 딸을 출산한 바 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