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우원재 감성 in 'CASH', 정식 앨범의 무게감 더했다

등록 : 2018.11.16 17:57

수정 : 2018.11.16 18:07

사진=AOMG 제공

래퍼 우원재가 '캐시'로 데뷔 후 첫 정식 앨범의 예열에 나섰다.

우원재는 16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캐시(CASH)'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하며 이달 중 선보일 첫 정식 앨범 'af'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앞서 AOMG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캐시'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과 우원재의 새로운 로고를 공개하기도 했다.이는 '캐시' 뿐만 아니라 'af'를 예고하는 티저였다.

'캐시' 뮤직비디오에는 Mnet ‘댄싱9’으로 유명한 현대무용가 김설진이 등장해 열연을 펼쳤다. 많은 아티스트와의 협업 및 '시차', '불안', '향수', '밸런스' 등 신곡을 통해 본인 만의 영역을 꾸준히 구축해오고 있는 우원재가 '캐시'에서도 또 하나의 매력을 보여줬다.

선공개곡 '캐시'로 먼저 시선몰이에 성공한 우원재가 데뷔 후 처음으로 내놓는 앨범이 어떤 스타일일지 관심이 쏠린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