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EXID 솔지, ‘완치 판정’ 갑상선 기능 항진증 이겨냈다! “건강하게 노래하겠다”

등록 : 2018.12.16 11:32

수정 : 2018.12.16 11:35

솔지가 완치 소식을 알렸다.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제공

EXID 리더 솔지가 지난 2016년 앓았던 갑상선 기능 항진증의 완치를 알렸다.

솔지는 15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정기적으로 진료받는 날이었는데 갑상선 항진증 완치 판정을 받았다.너무나 감사하고 행복했다. 갑상선 항진증은 완치가 힘들다고 알고 있었는데 담당 의사 선생님께서 완치가 가능하다고 하셨다”고 밝혔다. 이어 솔지는 “같은 병을 앓고 있는 환우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다. 앞으로 건강하게 열심히 노래하겠다”며 환우들에 대한 희망과 오랜 시간 걱정해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솔지는 앞서 지난 2016년 갑상선 기능 항진증을 진단받은 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며 꾸준히 치료를 받았다. 건강을 회복한 지난 10월에는 ‘복면가왕’을 통해 건강을 회복한 모습을 보이며 가수 복귀를 알렸다. 특히 지난 11월에는 신곡 ‘알러뷰’로 2년 만에 완전체로 돌아와 5인조 EXID의 저력을 보여주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던 바 있다.

한편 솔지는 최근 소속팀 EXID의 신곡 ‘알러뷰’ 국내 활동을 마무리한 후 일본 도쿄, 오사카 등에서 팬미팅을 통해 현지 팬들을 만났으며 솔지는 음악, 예능 등 다양한 분야를 통해 활발히 활동을 이어나갈 것을 예고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