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집사부일체’ 이순재 “방탄소년단, 한글 전파 큰 공 세워” 애정 과시

등록 : 2018.12.16 19:13

수정 : 2018.12.16 19:15

SBS 캡처

‘집사부일체’ 이순재가 방탄소년단(BTS)을 극찬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새 사부로 출연한 배우 이순재가 집사부일체 멤버들을 위한 연기 강의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순재는 대사를 읊을 때 발음이 중요함을 언급했다. 이어 한글의 중요성을 이야기하던 이순재는 “이번에 방탄소년단이 우리말을 많이 퍼트리는 큰 공을 세웠다고”라고 방탄소년단의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이순재는 “미국 아이들이 우리말을 들고 연호하고 있잖아. 오히려 우리가 그랬는데, 이제는 모든 애들이 우리말을 들고 한단 말이야”라며 방탄소년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고, 육성재는 “제 친구입니다”라고 방탄소년단과의 친분을 자랑했다.

하지만 이순재는 이를 무시하고 방탄소년단의 이야기를 계속 이어갔고, 다시 이야기를 꺼낸 육성재에게 “글쎄”라며 무관심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