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故 전태관, '별이 된 드러머'

등록 : 2018.12.28 16:36

사진공동취재단 제공

그룹 봄여름가을겨울 드러머 고(故) 전태관의 빈소가 28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폭발하는 에너지와 부드러운 인품을 겸비한 고 전태관은 ‘한국 대중음악의 자존심‘으로 불리며 가요계에 수많은 히트곡과 새로운 역사를 남겼다.

발인은 오는 31일 오전 9시 엄수된다.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