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베리베리 "인생 목표 이룬 날, 크리에이티브돌 위해 노력"

등록 : 2019.01.09 16:26

베리베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베리베리가 크리에이티브한 매력을 예고했다.

베리베리는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앨범 ‘베리어스(VERI-US)‘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정식 데뷔 소감을 전했다.

동헌은 "오늘을 위해 저희 7명이 정말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민찬은 "2019년 첫 목표인 데뷔의 꿈을 이룰 수 있어서 행복하다. 데뷔는 여태까지 저희 인생의 목표이기도 했다. 앞으로 저희 베리베리가 더 많은 분들께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팀명에 대해서는 호영이 "많은 분들이 ‘베리베리‘를 듣고 남자 그룹치고는 너무 예쁜 이름이라고 생각하셨지만, 라틴어로 ‘진실‘, 영어로 ‘정말, 매우‘라는 뜻을 합쳤다"고 설명했다. 용승은 "베리어스, 에너제틱, 리얼, 이노베이션의 이니셜을 땄다. 다양하고 에너지 넘치는 진정한 혁신을 보여드리겠다"고도 덧붙여 소개했다.

연호는 "저희를 한 마디로 표현하자면 크리에이티브돌"이라며 "다재다능한 선배님들이 많은 가운데, 저희의 독창성과 창의성을 살려 모든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고 있다"고 자신했다. 강민은 "영상 편집이나 제작도 직접 하면서 수식어에 걸맞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빅스와 구구단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의 신예 베리베리는 음악, 안무, 영상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는 소통형 크리에이티브 아이돌을 표방한다. 베리베리의 새로운 감각을 담은 데뷔곡 ‘불러줘‘는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