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슈돌’ 광희, 나은X건후 만났다…화기애애→넉다운 ‘고군분투’

등록 : 2019.01.13 11:42

수정 : 2019.01.13 11:51

KBS2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광희가 나은-건후 남매를 만난다.

13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60회는 ‘너의 마음이 들려’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전역 후 더욱 업그레이드된 입담으로 출연하는 방송마다 뜨거운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광희. 그런 광희가 대세 베이비 나은-건후 남매와 만난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나은-건후-광희는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꺄르르 웃으며 행복해하는 나은이와 건후가 사랑스럽다. 무엇보다 아이들과 놀아주던 중 지쳐 쓰러진 광희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하며 웃음을 자아낸다.  

이날 광희는 나은-건후 집에 방문했다. 군대에서 나은-건후 영상을 보고 열렬한 팬이 된 광희가 훈련으로 바쁜 박주호 아빠를 대신해 아이들을 돌봐주기로 한 것. 특히 광희를 사로잡은 것은 조회수 100만을 돌파하며 뜨겁게 화제가 된 화를 내는 건후 영상이라고 한다.  

본격적인 육아에 앞서 광희는 자신이 슈돌에 출연한 경력이 많다고 말하며 걱정하지 말라고 전했다는 후문이다. 이렇게 자신감이 넘치던 광희는 아이들과 놀아주던 중 진땀을 뻘뻘 흘리게 됐다고. 나은이가 방에서 들고 온 무언가가 광희를 당혹스럽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과연 나은이가 들고 나온 물건은 무엇이었을지. 핫한 예능인 광희와 아이들의 케미는 얼마나 유쾌한 웃음을 안겨줄지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