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라디오스타’ 이태리, 본명 ‘이민호’ 쓰지 않는 이유는?

등록 : 2019.01.17 00:05

수정 : 2019.01.17 00:08

‘라디오스타’ 이태리가 개명 이유를 밝혔다. MBC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이태리가 본명 이민호 대신 개명한 남다른 이유를 밝혔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는 '갑자기 육백회 특집'으로 피오, 이태리, 한은정, 육중완이 출연했다.

이날 이태리는 개명 이유 질문에 "이태리라는 이름을 6년 전에 받았다. 김태리를 따라 했다는 오해를 받았다"고도 말했다.

이어 "이민호 시절, '런닝맨'에서 섭외 전화가 왔다. 나를 한류스타 이민호와 헷갈린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이태리는 "이름 바꾼 후 성격도 많이 바뀌었다. 조용한 편이었는데, 이름에 불이 들어가서 그런지 요새는 불타오른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