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 "네 잘못이 아니야!"…메가톤급 고민에 특급 맞춤 조언

등록 : 2019.02.17 17:14

수정 : 2019.02.17 17:20

서장훈이 언니미를 방출했다. KBS Joy 제공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선녀 보살 서장훈이 뜻밖의 언니미(美)를 발산한다.

18일 방송되는 KBS Joy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선녀 보살로 맹활약하고 있는 서장훈이 깊은 진심이 담긴 눈높이 맞춤 조언으로 안방극장에 감동과 재미를 동시에 안긴다.

이날 서장훈은 고민녀의 사연을 알아내기 위해 적극적으로 ‘촉 레이더’를 발동한다. 고민의 범위를 점점 좁혀가는 중 그녀가 ‘과거’라는 추가 힌트를 제시하자 감을 잡은 듯한 서장훈은 이내 전 남친이라고 확신, 자신의 예상이 적중할 것임을 자신만만해 한다.

그러나 추측과는 다르게 ‘전 남편’이라는 키워드가 들리자 그는 순간 당황하면서도 이내 전문가 포스를 풍기며 맞춤 조언에 나선다.특히 가감 없이 솔직하게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가는 그녀의 모습에 공감한 서장훈은 “근데 우리가 죄를 지은 건 아니잖아”라는 속 깊은 응원과 함께 피가 되고 살이 되는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고민녀의 고개를 격하게 끄덕이게 만드는 촌철살인 발언으로 언니미(美)를 방출하는가 하면, 틈만 나면 터져 나오는 특급 예능감을 발휘해 시종일관 유쾌한 분위기까지 이끌어 갔다는 후문이다.

이에 전 남편과 관련된 고민녀의 솔직 담백한 사연은 무엇일지, 또한 그녀를 사로잡은 선녀 보살 서장훈의 명솔루션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폭소만발 웃음 핵폭탄에 메가톤급 명품 조언으로 재미와 감동 두 마리 토끼를 안길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18일 오후 9시 30분에 KBS Joy에서 방송된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