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정동하, ‘불후의 명곡’ 대한민국 100주년 특집 참여…민영기와 특별 무대 예고

등록 : 2019.02.21 23:29

수정 : 2019.02.21 23:34

정동하가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다. 뮤직원컴퍼니 제공

가수 정동하가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한다.

정동하는 지난 18일 KBS2 ‘불후의 명곡’ ‘공사창립 기획 - 대한민국 100년 겨레와 함께 노래하다' 녹화에 참여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정동하는 막힘없는 라이브 실력과 탁월한 무대 매너, 독보적인 감성으로 청중을 사로잡으며 ‘불후의 명곡’ 최다 우승자로 알려진 바 있다.

‘불후의 명곡’은 대한민국 100주년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며, 정동하는 뮤지컬배우 민영기와 함께 특별한 무대를 꾸민 것으로 알려져 더욱 기대를 높이고 있다.또한 민영기는 정동하와 남다른 우정으로 망설임 없이 특별 출연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소속사 뮤직원컴퍼니 측은 “뜻 깊은 무대에 설 수 있게 되어서 영광이다. 많은 분들이 감동을 느끼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서 무대를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정동하가 참여한 KBS2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는 오는 3월 2일 방송된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