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이상화, 본부이엔티와 전속계약…광희-추성훈과 한솥밥 [공식]

등록 : 2019.02.22 17:32

수정 : 2019.02.22 17:42

한국일보 자료사진

스피드 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 이상화 선수가 본부이엔티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22일 본부이엔티 측은 이상화와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밝히며 “이상화 선수의 체계적인 관리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이상화는 “저와 같은 스포츠선수 출신이 많이 소속되어 있는 본부이엔티와 좋은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앞으로 여러 방면에서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상화 선수는 벤쿠버 동계올림픽 500m와 소치 동계올림픽 500m 금메달 및 각종 국내외 스피드 스케이팅 우승 전력을 갖고 있으며 부상 중에도 한국의 국위선양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한 선수로 알려져 있다.

한편 본부이엔티는 건강하고 밝은 이미지의 스포츠선수 출신 및 방송인을 다수 보유한 매니지먼트사로, 추성훈, 야노시호, 김동현, 정대세, 황광희, 가희, 리키김, 정다래, 배명호, 강경호 등이 소속되어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