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불법 영상 유포 혐의' 최종훈, '조사 성실히 받겠습니다'

등록 : 2019.03.16 10:35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이 16일 오전 10시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불법 동영상 유포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이날 최종훈은 "경찰 조사를 성실히 잘 받겠다.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말했다. 각종 혐의와 의혹을 묻는 질문에는 "아니다. 잘 모르겠다. 죄송하다"는 말만 반복했다.

최종훈은 승리, 정준영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불법 동영상을 공유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최종훈과 관련해 경찰 유착 의혹도 제기된 상황이다.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