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킴림, 승리 주장에 반박…상반된 입장에 '거짓말 논란'

등록 : 2019.03.25 08:57

승리와 킴림의 입장 차이가 또 다른 논란을 부르고 있다. SBS 화면 캡처

발렌시아 구단주의 딸로 알려진 킴림(키미)이 그룹 빅뱅 출신 승리의 주장에 반박했다.

승리는 지난 23일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킴림을 언급하며 "해외 유명 축구 구단주의 딸이다. 해외 투자자가 아니다. 같이 놀 여자를 부른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킴림은 인터뷰가 공개된 이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나는 버닝썬과 승리 사업과 관련된 범죄에 연루되지 않았다. 아무 것도 모른다. 승리가 우리를 위해 클럽 VIP 테이블을 잡아줬지만 우리는 우리끼리 즐겼고, 함께 한 사람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이렇듯 승리와 킴림의 주장이 상반된 모양새다. 승리가 또 한번 거짓 해명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앞으로의 진행 상황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23일 방송된 SBS 시사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킴림으로 추정되는 여성과 승리가 과거 같이 찍은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