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스트레이 키즈 "무궁무진한 1년차, 메시지 담아 곡 작업 계속할 것"

등록 : 2019.03.25 16:48

스트레이 키즈가 포부를 드러냈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남다른 포부를 강렬한 음악에 담아낸다.

스트레이 키즈는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새 앨범 ‘클레 원: 미로(Cle 1 : MIRO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음악적인 방향성을 언급했다.

이번 앨범의 전곡에 멤버들이 작사, 작곡으로 참여했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한은 "자작곡을 통해 ‘음악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는 점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자작곡을 만들 때도 외부 작곡가님들과 소통하고 도움을 받고 있다. 저희가 노래를 통해 전해드리고 싶은 메시지가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계속 곡 작업에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 메시지의 발전도 예정돼 있다. 방찬은 "이번에 ‘클레 원 : 미로‘를 통해 또 하나의 시리즈를 만들었다.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는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이야기했다. 한은 "저희가 계속 성장해가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더 고민해봐야 할 것"이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우진은 "지난 앨범은 자아 성찰의 혼란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제부터는 저희와 비슷한 나이의 친구들이 고민하고 성장해나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그렇게 만들어질 색깔은 어떨까. 창빈은 "스트레이 키즈의 색깔을 정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강한 에너지, 긍정적인 포부가 저희를 나타내는 단어"라고 밝혔다. 한 또한 "저희가 아직 1년차밖에 안 됐기 때문에 앞으로 보여드릴 모습이 무궁무진하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데뷔 1주년을 맞는 동안 ‘아이엠(I am)‘ 3부작 앨범으로 신인상 8관왕의 성과를 거둔 스트레이 키즈는 이날 오후 6시 ‘미로‘를 발표하고 자신들의 에너지와 포부를 더 강렬하게 발산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