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첫 스틸 공개 ‘손끝까지 아름다운 발레리나’

등록 : 2019.04.15 14:04

신혜선이 발레리나로 변신한다. KBS 제공

배우 신혜선이 매혹적인 발레리나로 변신한다.

오늘 (15일)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신혜선의 촬영 스틸컷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혜선은 독보적인 우아한 비주얼에 사연 가득한 분위기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짙은 남색의 심플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드레스에 긴 생머리의 신혜선은 극중 매력을 더욱 부각시킨다.

신혜선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발레리나 ‘이연서’로 분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극중 이연서는 모두가 부러워하는 재벌 상속녀지만,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꿈을 접게 된 비운의 발레리나이다.

신혜선은 극 중 차가운 독설도 서슴지 않는 도도하면서도 까칠한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신혜선이 출연하는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트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로맨스다.

‘단, 하나의 사랑’은 다음달 15일 첫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