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아이돌룸’ (여자)아이들 민니, 그녀가 가장 사랑하는 한국어 단어 “헐”

등록 : 2019.04.16 19:00

(여자)아이들 민니가 좋아하는 한국어를 밝혔다. JTBC 방송 캡처

아이돌룸’ (여자)아이들 민니가 가장 좋아하는 한국어로 ‘헐’이라 밝혔다.

16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은 세계 각국에서 온 글로벌 아이돌 12인이 출연하는 ‘헬로 외국인돌’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여자)아이들의 민니는 제일 좋아하는 한국어로 ‘헐’을 뽑았다.

민니는 “다른 말로 ‘헐’을 절대 대체할 수 없다”고 밝히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아이돌룸’은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