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미우새’ 이상민, 1/4 궁셔리 하우스와 이별…폭소 유발 이사 꿀팁 공개

등록 : 2019.04.26 11:45

‘미우새’ 이상민이 새집으로 이사를 간다. SBS 제공

이상민의 기상천외한 이사 풍경으로 폭풍 웃음을 선사한다.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은 꼭두새벽부터 ‘보물 1호’ 신발들을 박스에 넣는가 하면, 털 코트를 입고 온 집을 돌아다니는 등 평소와 다른 아침을 맞아 母벤져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알고 보니, 2년 동안 살았던 1/4 하우스를 떠나 새 집으로 이사를 가게 됐다.

그런데, 상민의 이사 현장을 지켜보던 母벤져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든 이유는 따로 있었다. 바로 ‘궁셔리’ 상민의 짠내 나는 이사 방법 때문이었다.

상민은 이사 비용을 아끼기 위해 톱까지 동원해 모두를 경악게 했다. 심지어, 새 집에 초대된 절친 탁재훈은 상민의 투철한 절약 정신에 시달리다 못해 비명까지 질러 녹화장이 발칵 뒤집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상민은 이날 무려 70만 원의 이사 비용을 아낀 노하우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母벤져스는 “우리 애한테 알려줘야겠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과연 상민의 새 ‘궁셔리 하우스’에서는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알아두면 쓸모 있는 신비한 ‘궁상민’ 의 이사 꿀팁은 오는 28일 일요일 오후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