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변정수 딸 이렇게 예뻐? “딸이 나보다 더 섭외를 많이 받는다”

등록 : 2019.05.11 15:19

변정수 딸의 미모가 화제다. 변정수 SNS

변정수가 딸 채원양을 언급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게스트로 변정수, 최현석, 동지현, 염경환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변정수는 “첫째 딸이 엄마보다 더 섭외를 많이 받느냐?”라는 질문에 “작년에 밀라노 컬렉션에 딸을 데려갔다. 쇼를 가는데 얘를 막 찍었다”고 딸 바보의 모습을 보였다.

이어 “올해 같은 경우에는 딸 채원이가 있어야 티켓이 나온다. 올해 21살 됐다. 키는 168cm다”라고 언급했다.

앞서 변정수는 지난달 16일 자신의 SNS에 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변정수의 딸은 시크하면서도 우아한 비주얼로 엄마 변정수와 닮은 모습이다.

한편, 1995년 결혼한 변정수는 슬하에 딸 유채원 양과 유정원 양이 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