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런닝맨' 유재석X김종국, 그들의 ‘충격’ 변신…여장+교복 “아찔한 비주얼”

등록 : 2019.05.26 17:51

‘런닝맨’들의 여장이 화제다. SBS 방송 캡처

‘런닝맨’ 여장이 화제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런닝맨 10주년을 맞아 추진하는 팬미팅을 위해 커플 공연 면제권을 얻을 멤버를 정하는 레이스가 펼쳐졌다.

지난 주 제작진과의 대결에서 오프닝 댄스 결정권을 따낸 멤버들은 이번 주 레이스에서 커플 공연 면제권을 따기 위해 서로 경쟁했다.

유재석은 역할 결정에서 가위바위보를 패해 가장 좋지 않은 역술가 손녀 역할을 배정받았다. 분장을 하고 나온 멤버들은 여장을 한 김종국과 유재석을 놀리기 바빴다.

본격 미션에 앞서 하하와 양세찬을 제외한 런닝맨들이 여장을 선보였다.

교복차림의 김종국은 ‘근육질의 여고생’으로 분하며 충격 비주얼을 완성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