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미우새’ 김종국, 돌발고백 “결혼하고 싶던 여자가 있었다”

등록 : 2019.05.26 22:29

김종국이 결혼하고 싶었던 여자가 있었음을 밝혔다. SBS 방송 캡쳐

가수 김종국이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이 춘뚱, 갑뚱과 함께 먹방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어디로 가는지 궁금해하는 김종국에게 동생들은 “충청남도 당진에 간다”라고 말했고 김종국은 “우리가 또 먹었으면 계단을 한번 가야지”라고 말해 동생들을 긴장시켰다.

특히 김종국은 운전하면서 이별 노래를 들으며 “난 항상 이별 이후 운동을 했던 것 같아. 새벽에 이별하고 음악작업 후 계단을 엄청 올랐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결혼을 하고 싶었던 여자랑 생각했던 게 이 여자랑 결혼을 하면 눈물이 날 것 같았다. 감동이 있을 것 같았다. 이별하고 그 이후에 누구와 상상을 해도 과연 결혼할 때 그런 감동이 올까? 그 이후에 없다. 앞으로 좋은 사람 만나야지"라고 덧붙였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