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수상한 장모’ 박진우 손우혁, 신다은 사이에 두고 묘한 긴장감…본격 갈등 시작

등록 : 2019.06.13 17:46

SBS 제공

‘수상한 장모’ 신다은을 사이에 둔 박진우와 손우혁 갈등이 본격화 됐다.

13일 오전 방송된 SBS ‘수상한 장모’에서 소매치기 사건의 배후가 ‘수진(김혜선)’이라는 사실을 알아낸 오은석(박진우)이 제니 한(신다은)에게 이를 알리러 일본에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런 가운데 ‘수상한 장모‘ 는 애틋한 마음으로 마주한 제니 한과 오은석의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혼란스러운 제니 한을 위로하는 은석의 따뜻한 포옹 장면은 이들의 깊어진 관계를 짐작하게 한다.

다음 사진에서는 제니 한이 안만수(손우혁)에게 화가 난 듯한 모습을 보인다. 이는 앞서 예고편에서 공개 된 “만수씨가 나한테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짐작이나 해요?”라고 말하는 장면. 과연 그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난 건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제작진은 “얽히고 설킨 이들의 관계와 갈등의 골이 깊어질 예정이다. 수진과 만수의 방해 속에서 은석과 제니 한은 어떤 사랑을 하게 될지 ‘수상한 장모’ 많은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SBS 아침극 ‘수상한 장모’는 첫눈에 반해 사랑에 빠진 은석과 제니, 흠잡을 데 없는 일등 사윗감인 은석을 결사 항전으로 막아서는 수상한 장모 수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매일 주중 오전 8시 35분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