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예리, 여신 미모 뽐내는 일상 모습 ‘심쿵해’

등록 : 2019.06.15 22:26

예리가 일상을 공개했다. 예리 SNS

레드벨벳 예리가 촬영장 밖 일상을 공개했다.

예리는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예리는 여유로움이 느껴지는 모습으로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자체발광 여신 아우라는 남성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한편 예리가 속한 걸그룹 레드벨벳은 오는 19일 새 미니앨범 ‘더 리브 페스티벌 데이1(The ReVe Festival Day1)‘를 선보이며 타이틀곡 ‘짐살라빔(Zimzalabim)‘으로 강한 중독성을 예고했다.

‘짐살라빔‘은 리드미컬한 드럼 연주와 캐치한 신스, 시원한 멜로디가 어우러진 중독성 있는 일렉트로 팝 장르로, 화려한 퍼레이드를 연상시키는 드라마틱한 전개가 인상적인 곡이다.

예리의 컴백무대가 더욱 기대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