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미우새’ 배정남, 반려견 위한 정성 깃든 영양식 준비...母벤져스는 안타까워 한 이유는?

등록 : 2019.06.16 22:05

수정 2019.06.16 22:05

‘미우새’ 배정남이 반려견과 특별한 하루를 보냈다.SBS 방송캡처

‘미우새’ 배정남이 반려견을 위한 정성 깃든 영양식을 만들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서는 배정남이 반려견과 보내는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배정남은 반려견 벨, 춘뽕이를 위해 황태와 삶은 계란 영양식을 준비했다.

배정남은 황태를 끓인 다음 가시를 하나하나 빼면서 정성을 기울였다.뿐만 아니라 삶은 계란도 하나하나 불어서 식혔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본 어머니들은 “장가가서 아내에게 해주면 아내가 얼마나 좋아하겠냐”며 안타까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