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풀뜯소3' 중학생 농부 지훈, 서인영에게 ‘마귀할멈’ 발언 이유? “코가 길어서…”

등록 : 2019.06.18 02:24

서인영이 눈길을 끌고 있다. tvN 방송 캡처

‘풀 뜯어먹는 소리3‘에서 중학생 농부 지훈이 서인영을 ‘마귀할멈‘을 닮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17일 방송된 tvN ‘풀 뜯어먹는 소리3‘에서는 제주도에서 중딩이 된 농부 지훈이 농기계를 모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새로운 일꾼으로 함께한 서인영은 어린 지훈에게 “누나는 누굴 닮았냐”라고 물었다. 서인영을 가만히 지켜보던 지훈은 “마귀할멈”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서인영은 “내가 마녀는 들어봤어도 할멈은 처음이다”라며 “괜히 물어봤다. 멘탈 붕괴다”라고 충격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지훈은 "코가 길어서 마귀할멈이라 한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