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더 짠내투어’ 한혜진, 가오슝 여행 설계자 고충 토로 “상상이상으로 정신 없어”

등록 : 2019.06.25 00:07

‘더 짠내투어’ 한혜진이 여행 설계자로서의 고충을 토로했다.tvN방송캡처

‘더 짠내투어’ 한혜진이 여행 설계자로서의 고충을 토로했다.

2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더 짠내투어‘에서는 한혜진이 첫 여행 설계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혜진은 멤버들을 위한 레트로 저녁식사를 준비했다. 하지만 흥분도 잠시 메뉴판을 보며 심각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한혜진은 “상상이상으로 정신이 없다 많이 공부하고 설계를 하고 왔는데 다 까먹었다”라고돈 계산부터 우왕좌왕 한 여행 설계에 당황한 것.

이에 규현은 한혜진의 모습에 “그래도 누나 대단한 것 같다”라고 응원 했다.

이내 기분이 다시 좋아진 한혜진은 대만 식사 문화를 설명하며 성공적인 저녁 식사를 마무리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