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해투4’ 최자, 장안의 화제 ‘최자로드’ 탄생 계기는?

등록 : 2019.06.27 23:58

‘해피투게더4’ 최자가 최자로드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공개했다.KBS 방송캡처

최자가 최자로드가 시작된 계기를 전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잃어버린 입맛을 찾아서’ 특집이 전파를 탔다.

최자는 화제가 되고 있는 ‘최자로드’에 대해 설명, “인스타그램에 편하게 내가 먹는 것을 올렸다. 식성 비슷한 분들이 있다. 그렇게 댓글이 붙으면서 어느새 책임감을 가지고 업로드 하게 됐다”며 “어느 시점이 되니까 제 사진보다 국밥에 좋아요가 더 많더라”고 말했다. 

이어 “그렇게 하다보니 잡지사에서 연재 제의가 왔고 최자로드가 시작됐다. 이후에 방송국에서 디지털 콘텐츠로 하자고 해서 최자로드가 방송으로 시작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최자는 “최근에 보람을 느꼈던 곳은 동네 고깃집이다. 남영동 돼지고깃집이다. 가브리살아랑 항정살의 커팅과 숯이 너무 좋다”고 인생 맛집을 추천 해 화제를 모았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