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김수현 오늘(1일) 전역, ‘한류스타’ 복귀작은?

등록 : 2019.07.01 08:36

김수현이 오늘 전역한다. 키이스트 제공

한류스타 김수현이 군 복무를 마치고 돌아온다.

김수현은 1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 1사단 수색대대에서 전역을 신고한다. 부대 근처인 임진각 평화의 종 앞에서 팬들과 취재진에게 간단한 전역 소감을 밝힐 예정이다.

김수현은 지난 2017년 10월 23일 현역으로 입대했다. 건강 문제로 첫 징병검사 당시 4급 공익근무요원 판정을 받았지만 현역 입대를 향한 강한 의지로 꾸준히 건강 관리를 하며 재검을 받아 결국 1급 판정을 받고 입대했다.

이후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1사단 수색대대로 지원해 본격적인 군 복무를 시작했다. 특급전사로 선정돼 조기 진급하기도 했다.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김수현이 전역을 앞두고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작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김수현은 지난 2007년 데뷔해 드라마 ‘드림하이‘를 거쳐 ‘해를 품은 달‘로 스타덤에 올랐다. ‘별에서 온 그대‘를 통해 특급 한류스타로 떠올랐고, 영화 ‘도둑들‘ ‘은밀하게 위대하게‘ 등에도 출연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