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딸’ 최명길, 홍종현에 애원→경고 “절대 내 딸 찾지 마”

등록 : 2019.07.21 00:1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최명길이 홍종현에게 자신의 딸을 찾지 말라고 당부했다.KBS 방송캡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최명길이 홍종현에게 절대 자신의 딸을 찾지 말라고 당부했다.

20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전인숙(최명길)은 한태주(홍종현)에게 자신의 딸을 찾지 말라고 당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태주는 전인숙에게 "어머니 따님을 한 번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전인숙은 “네가 대체 왜”라고 말했다.

이어 “난 그 아이 엄마로 산 세월보다 네 엄마로 산 세월이 길다. 그 아이를 위해 찾아선 안 된다. 나보다 좋은 엄마 밑에서 씩씩하게 컸다”라고 말했다.

이에 한태주는 “당연한 것 아니냐. 삼촌들, 사촌동생들 다 봤는데 어머니 따님은 만나본 적이 없지 않냐"며 "어머니 따님하고 내가 형제처럼 가깝게 지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의아해했다.

계속되는 전인숙의 당부에 한태주는 “어머니가 대체 왜 그러시는 모르겠다”고 말했고 결국 “알겠다. 어머니가 원하면 그렇게 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