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임자 아일랜드’, 여덟 청춘 남녀들의 스펙 부터 결실 1호 커플 최초 공개까지

등록 : 2019.08.13 23:55

‘임자 아일랜드’ 출연자들의 판도라 상자가 열렸다.스카이드라마 제공

‘임자 아일랜드’ 출연자들의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

스카이드라마(skyDrama)의 러브 리얼리티 ‘임자 아일랜드’는 청춘 남녀 8명이 임자도에서 일주일 동안 낭만적인 동거를 펼치며 결혼 상대자를 찾는 결혼 직진 로맨스 프로그램이다.

14일 방송되는 ‘임자 아일랜드’에서는 청춘 남녀 8명의 스펙이 모두 공개될 예정이다. 연 매출 5억 원의 유튜브 사업가, 글로벌 제약회사 이사이자 해부학 교수인 약사, 특전사 출신의 해양경찰, 뮤지컬 배우, 플로리스트 등 다양한 직업의 주인공들은 누구일까.

제작진에 따르면 첫날 첫인상만으로 호감을 가졌던 남녀들은 서로의 나이와 직업이 공개되자 한층 더 가까워졌다는 후문이다. 마트 데이트를 즐긴 전형균-박소윤-김도현-송지영, 자전거를 탄 권혁선-김영지, 집에서 대화를 나눈 김소연-박승제는 방으로 돌아온 뒤 서로 다른 온도 차를 보였다고.

속내를 털어놓으며 가까워진 여자들과 급격히 차가워진 남자들의 진심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 날 방송에는 결실을 맺은 두 남녀가 드디어 최초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모두가 잠든 새벽, 나란히 누운 이부자리에서 은밀한 시간을 보낸 남녀는 누구일까. “내일은 오늘이랑 사뭇 달라질 것 같아”라고 고백한 ‘결실 1호’ 커플의 정체가 공개된다.

스카이드라마(sky Drama) 신규 예능 프로그램 ‘임자 아일랜드’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스카이드라마 채널에서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