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전효성, TS와 전속계약 분쟁 2년 만 종결 “버팀목 된 팬들 감사” [전문]

등록 : 2019.08.14 10:52

전효성이 법률대리인을 통해 전 소속사와의 전속계약 분쟁 종결 소식을 전했다. 전효성 SNS 제공

가수 전효성과 전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 간 전속계약 분쟁이 종결됐다.

전효성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예현의 박정호 변호사는 14일 "2년 가까이 힘겹게 지속됐던 전효성의 전속계약 분쟁이 모두 종결됐다"고 알리는 내용의 공식입장을 배포했다.

박 변호사는 "지난 2017년 9월부터 계속됐던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사건과 관련해,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의 효력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서울고등법원의 2019년 7월 22일자 화해권고결정에 대해 양측이 모두 이의를 제기하지 않음으로써 어제 해당 결정이 확정됐다"고 설명했다.

법률대리인을 통해 전효성은 "그간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견딜 수 있도록 버팀목이 되어준 팬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향후 더욱 새롭고 활발한 활동으로 여러분들의 성원에 보답하여 드릴 것을 다짐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효성은 현재 JTBC2 예능 프로그램 ‘오늘의 운세‘에 출연하고 있다. 이번 전속계약 분쟁 종결에 따라 보다 자유로운 활동이 가능해졌다.

▼ 다음은 전효성의 법률대리인이 배포한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가수 전효성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예현의 박정호 변호사입니다.

지난 2017년 9월부터 계속되었던 가수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사건과 관련하여,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의 효력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서울고등법원의 2019년 7월 22일자 화해권고결정에 대하여 양측이 모두 이의를 제기하지 않음으로써 어제 해당 결정이 확정되었습니다.

이로써 2년 가까이 힘겹게 지속되었던 가수 전효성의 전속계약 분쟁이 모두 종결되었습니다.

가수 전효성은 그간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견딜 수 있도록 버팀목이 되어준 팬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향후 더욱 새롭고 활발한 활동으로 여러분들의 성원에 보답하여 드릴 것을 다짐하고 있습니다.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들과 방송·연예계 관계자 여러분들께 가수 전효성을 대신하여 다시 한 번 무한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