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연예가중계’ 구혜선X안재현 불화 속 동네 주민 언급 “항상 불행해 보였어”

등록 : 2019.08.23 23:45

구혜선-안재현의 신혼집 동네 주민과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KBS2 방송 캡쳐

배우 구혜선-안재현의 불화 속 동네 주민의 목격담이 공개됐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는 구혜선, 안재현 부부의 신혼집인 용인집 동네 주민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 동네 주민은 구혜선과 안재현을 봤냐는 질문에 “개 데리고 나와서 산책하는 거, 기획사 차가 오면 타고 가는 걸 봤다. 특별한 건 없었다”고 답했다.

또한 다른 주민은 “구혜선 씨가 우리 가게에 자주 왔는데 항상 불행해 보였다. 구혜선 안재현 둘 다 항상 따로 왔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