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일로 만난 사이’ 유재석X이효리, 국민 남매의 축의금 논쟁

등록 : 2019.08.25 14:21

유재석과 이효리가 tvN ‘일로 만난 사이’에서 현실남매 케미를 보였다. 방송 캡처

유재석과 이효리가 축의금 논쟁을 벌였다.

24일 첫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일로 만난 사이’에서는 유재석과 이효리가 감칠맛 나는 토크로 ‘국민남매’의 완벽한 케미를 보여줬다.

이날 유재석과 둘만 남게 된 이효리는 결혼식 축의금 얘기를 꺼냈다. 이효리는 “오빠 결혼식 때 내가 갔었나?”라는 말로 운을 뗐다. “그렇다”는 유재석의 말에 이효리는 “오빠는 왜 나한테 축의금을 안 주냐"라고 물었고 유재석은 "네가 결혼식을 언제 하는지 얘기 안 해줬다.”라고 답했다.

이에 이효리는 “오늘 주고 가. 내가 그때 얼마 했는지 장부 찾아보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일로 만난 사이’는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40분 tvN에서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