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베리굿 측 “조현, 오늘(5일) 급성장염 진단 받고 휴식 중” [공식]

등록 : 2019.09.05 11:55

베리굿 조현이 급성 장염을 진단받고 휴식을 취하고 있다. 조현 SNS 제공

걸그룹 베리굿 멤버 조현이 급성 장염으로 휴식 중이다.

베리굿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5일 본지에 "조현이 이날 오전 병원을 방문해 급성장염을 진단 받았다. 현재는 치료 후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조현은 이날 오후 진행 예정이던 KBS N 스포츠 ‘왕좌e게임‘ 녹화도 부득이하게 취소하며 건강 회복에 집중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팬들과 대중은 조현의 빠른 건강 회복을 응원하고 있다. 팬들의 진심어린 응원 메시지는 조현의 SNS 댓글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조현은 지난 2016년 베리굿 새 멤버로 데뷔해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개인적으로도 ‘진짜 사나이 300‘, ‘비긴어게임‘, ‘게임돌림픽 2019‘ 등에 출연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최근 조현은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 레드카펫에서 착용한 아리 코스프레 의상으로 큰 관심을 받기도 했으며, ‘왕좌e게임‘에 합류하는 등 ‘게임 여신‘으로 활약 중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